bar_progress

“공유는 건들지 마”...김고은 신하균 결별에 공유 팬들 발근

최종수정2018.09.22 19:32 기사입력2017.03.22 04:39

글꼴설정
▲ 김고은과 신하균의 결별의 이유로 공유의 이름이 오르내리자 팬들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사진=김고은 인스타그램 캡처  

▲ 김고은과 신하균의 결별의 이유로 공유의 이름이 오르내리자 팬들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사진=김고은 인스타그램 캡처  



김고은과 신하균의 결별의 이유로 공유의 이름이 오르내리자 팬들이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공유의 팬들은 “공유랑 왜 엮음? 아니라잖아 드라마는 드라마로 봐야 되는 거 모르냐”(dora****) “공유가 여배우들과 케미가 정말 좋긴한가보다. 드라마를 현실과 착각하는 사람들이 무지 많네. 연기를 너무 잘해도 문제인가”(ddan****) “공유는 건들지마. 공유 좀 냅둬라”(foxm****) “그러지 말아요. 드라마는 그냥 드라마로”(ei22****) “공유 김고은은 아닐 거 같은데. 촉이 전혀 안 옴.”(tmfr****) “공유랑 김고은은 아니길.. 개인적으로 김고은도 좋아하는 배우이긴 하지만 연인은 아니였음 좋겠다. 난감하기 그지없군”(iepu****) 등의 반응을 보였다.
 
공유와 김고은은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도깨비’에서 남녀 주인공으로 호흡을 맞췄다.
 
방송 이후 두 사람이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는 증권가 정보지에 실렸다. 이후 김고은과 신하균이 결별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그 의혹에 불씨를 당겼다.
 
하지만 소속사 측은 증권과 정보지일뿐 사실은 아니라면서 논란을 진화했다.
 
 
[뉴스컬처 NCTV] [뉴스컬처 360VR][뉴스컬처 연예TV][네이버 포스트]
이영미 기자 pr@newsculture.tv<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