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주진모 '빅이슈' 출연 확정, 한예슬 덕에 부활하는 사진기자

최종수정2018.12.17 17:03 기사입력2018.12.17 17:03

글꼴설정
주진모가 '빅이슈' 출연을 확정했다. 사진=화이브라더스코리아

주진모가 '빅이슈' 출연을 확정했다. 사진=화이브라더스코리아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배우 주진모가 '빅이슈'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한다.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은 17일 "주진모가 SBS 새 미니시리즈 '빅이슈'에 주인공 한석주 역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빅이슈'는 매주 한 건 스캔들을 쫓는 주인공의 흥미진진한 파파라치 에피소드를 그린 성공 스토리 드라마다. '타짜', '보스를 지켜라' '신의 선물-14일' 등을 연출한 이동훈 감독과 '리셋', '용팔이', 'The K2' 등을 집필한 장혁린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극 중 주진모는 사진기자 한석주로 분한다. 국내 최대 일간지의 엘리트 사진기자였지만 사진 한 장 때문에 집도 가족도 희망도 모두 잃고 한순간 알코올 중독 홈리스가 되는 인물이다. 그는 선데이 통신 편집장 수현(한예슬 분)을 만난 후 물불 가리지 않는 파파라치 사진기자로 부활하게 된다.

주진모는 드라마 '나쁜 녀석들:악의 도시' 이후 약 1년여 만에 안방극장 복귀를 알렸다. 전작에서 보여준 거친 카리스마와는 또 다른 모습으로 시청자를 만날 예정이다.

'빅이슈'는 '황후의 품격' 후속으로 내년 2월 방송 예정이다.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