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이슈]매일 터지는 승리 의혹 "코카인 투약+팔라완서 성매매"

bar_progress

[NC이슈]매일 터지는 승리 의혹 "코카인 투약+팔라완서 성매매"

최종수정2019.03.21 08:43 기사입력2019.03.21 08:43

글꼴설정
경찰이 승리의 마약 혐의와 해외 성매매 혐의를 조사 중이다. 사진=뉴스1

경찰이 승리의 마약 혐의와 해외 성매매 혐의를 조사 중이다. 사진=뉴스1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빅뱅 승리(본명 이승현)가 해외에서 연 생일파티에서 성매매를 했으며 외국에서 마약을 투여했다는 진술이 나왔다.


MBN 뉴스는 20일 방송에서 "경찰이 승리가 외국에서 코카인을 투약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이 진술이 신빙성이 있다고 보고 비공개로 승리를 불러 조사를 마친 것으로 파악됐다"고 보도했다.


앞서 승리는 마약 의혹을 강하게 부정했지만 경찰은 "승리가 외국에서 코카인을 투여했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지난 18일 승리를 비공개로 불러 조사했다. 승리 측은 "관련 진술을 한 제보자와 대질 조사라도 받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더불어 MBN 뉴스는 "재작년 필리핀에서 있었던 승리의 생일 파티에서 성접대 또는 최소한 성매매 알선이 있었다는 진술을 경찰이 확보했다"고 보도했다.


2015년 12월 승리의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통해 그가 클럽 아레나에서 해외 투자자들에게 성접대를 하려고 했다는 정황이 포착됐다. 승리는 이같은 의혹을 부인하고 있는 상황.


하지만 MBN 뉴스는 "재작년인 2017년 12월 필리핀 팔라완에서 열렸던 승리의 생일파티에서 성매매가 있었다는 진술을 경찰이 확보했다. 이곳에서 억대 호화 파티가 열렸고, 유흥업소 여성이 동원됐다는 의혹은 제기됐지만 관련 진술이 나온 건 이번이 처음이다"고 전했다.


경찰은 당시 여성들을 동원한 남성을 불러 조사를 마쳤다. 여성들을 상대로도 현재 조사 중이다.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