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빈오부터 멜로우키친까지, '슈퍼밴드' 음악 천재들의 고퀄리티 무대

케빈오부터 멜로우키친까지, '슈퍼밴드' 음악 천재들의 고퀄리티 무대

최종수정2019.04.20 14:23 기사입력2019.04.20 14:23

글꼴설정
케빈오와 멜로우 키친. 사진=JTBC '슈퍼밴드' 캡처

케빈오와 멜로우 키친. 사진=JTBC '슈퍼밴드' 캡처


[뉴스컬처 온라인뉴스팀]'슈퍼밴드' 참가자 케빈오, 멜로우 키친이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JTBC '슈퍼밴드'에는 참가자들의 오디션 무대가 그려졌다. 이날 보는 이들의 이목을 끈 출연자는 과거 엠넷 '슈퍼스타K7'의 우승자 케빈오와 막강한 실력을 보유한 멜로우 키친이었다.


케빈오는 '슈퍼스타K' 시리즈의 심사위원 윤종신과 반갑게 마주했다. 윤종신은 "나와 (케빈오는) 구면이다. 오디션에서 한 사람을 두 번 만나기가 쉽지는 않은데"라고 이야기했다. 이내 케빈오는 자작곡 'Remember'를 연주하며 노래했다. 한층 깊어진 그의 감성에 윤종신을 비롯해 윤상, 조 한, 수현은 극찬의 박수를 보냈다.


멜로우 키친 또한 윤종신과 인연을 갖고 있었다. 앞서 두 사람은 공연 투어를 함께한 바 있다. 멜로우 키친은 "얼마 전까지 윤종신의 공연 투어를 같이했다"라며 "조금 부끄럽기도 하지만 내 음악을 들려드리고 싶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멜로우 키친이 선택한 곡은 숀의 'Way Back Home'이었다.



김은지 hhh50@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