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희' 김신영 "홍현희, SBS 샌드위치 4개씩 가지고 있었다"

최종수정2019.04.26 13:43 기사입력2019.04.26 13:43

글꼴설정
'정희'에 홍현희와 제이쓴이 출연했다. 사진=뉴스1

'정희'에 홍현희와 제이쓴이 출연했다. 사진=뉴스1


[뉴스컬처 김예경 인턴기자]김신영이 홍현희의 '최애' 샌드위치를 공개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는 개그맨 홍현희와 디자이너 제이쓴 부부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김신영은 홍현희의 말랐던 과거를 공개했다.


DJ 김신영은 "홍현희 씨가 신인 때 얼굴이 정말 작았다. 어떤 일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정말 말랐었다"고 과거 데뷔 시절부터 봤던 홍현희의 과거를 밝혔다. 이에 홍현희는 "심각한 건 아니지만, 건강이 안 좋긴 하다. 저도 김신영 선배님을 보고 다이어트를 하려고 했는데 야식을 많이 먹는다. 근데 (제이쓴이랑) 같이 먹었는데 나만 찐다"고 제이쓴을 타박했다.


홍현희는 온라인상에서 화제가 됐던 SBS 샌드위치를 좋아한다. DJ 김신영이 "SBS 공개홀 샌드위치가 되게 유명하다. 홍현희 씨는 항상 4개씩 가지고 있더라"라고 홍현희가 즐겨 먹었다는 사실을 언급했다.


데뷔 초와 달리 살이 찐 점에 대해 홍현희는 "개그맨을 하고 나서 불규칙한 식습관을 가지면서 살이 찐 거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DJ 김신영은 "죄송하지만, 개그 할 때는 안 찌셨다. 개그를 쉴 때 찌셨다"며 제이쓴에게 "'개그 때문에 힘들어서 쪘다'는 말 듣지 말아라. 쉬고 왔는데 갑자기 살이 찐 거다"고 폭로해 폭소를 자아냈다.


개그를 쉬고 살이 쪄서 돌아온 홍현희의 이야기를 들은 제이쓴은 "아, 캐릭터를 만든 건가요?"라고 물었다. 이에 DJ 김신영이 "(캐릭터를) 만들어서 왔는데 홍윤화보다는 덜 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예경 인턴기자 yekyung9388@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