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현빈·손예진 "열애설 웃어넘겼다"

최종수정2019.12.09 14:23 기사입력2019.12.09 14:23

글꼴설정
배우 현빈과 손예진. 사진= 김태윤 기자

배우 현빈과 손예진. 사진= 김태윤 기자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배우 현빈과 손예진이 두 번의 열애설에 관해 언급했다.


현빈과 손예진은 9일 오후 1시 30분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연출 이정효, 극본 박지은) 제작발표회에서 이 드라마가 시작되기 전 있었던 열애설에 관한 질문을 받았다.


현빈은 "어떻게 하다 보니 그렇게 됐는데 저희는 지금 웃듯이 웃어 넘겼던 일이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그게 작품을 선정하는데 영향을 미치거나 불편한 건 없었다. 같이 한 번 했고, 그 작품으로 친분이 쌓여 있던 상태였다. 다시 한 번 호흡 맞추고 싶던 상대인데 기회가 와서 흔쾌히 기분 좋게 선택했다"고 답했다.


손예진은 "저도 마찬가지다. 같이 작품하면서 또 한 번 로맨틱 코미디든 멜로를 같이 하고 싶었다. 감독님은 고민하셨는지 모르겠는데, 저는 전혀 고민하지 않았다. 좋은 대본을 같이 하면 좋을 것 같았다"며 현빈과 비슷한 답변을 했다.


이에 대해 이정효 감독은 "긍정적으로 생각했다. 그럼 케미는 되게 좋겠구나 싶었다. 두 분이 다 이야기했지만 크게 걱정 안 했고, 긍정적으로 생각했다. 두 분이 열심히 잘 하고 계시다"며 웃었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오는 14일 밤 9시 베일을 벗는다.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