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최종수정2020.06.10 21:00 기사입력2020.06.10 21:00

글꼴설정

[뉴스컬처 김지윤 기자] 가수 장윤정이 자신의 노래를 알리기위해 ‘서프라이즈’라는 프로그램에 재연배우로 출연했던 사연이 재조명되고 있다.


장윤정은 과거 방송된 KBS2 TV ‘이야기쇼 두드림’에 출연했다.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이날 그녀는 트로트가수로 데뷔해서 겪은 힘겨운 사연을 언급했다.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장윤정은 “트로트가수가 돼서 신났지만 막상 데뷔하니 좋은 일만은 아니었다. 신인이었고 어렸고 트로트가수였고 다른 선후배 가수들에 비해서 미운오리 새끼 같았던 것 같다”며 동료가수들의 곱지 않은 시선을 받았다는 사실을 밝혔다.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그녀의 주장에 따르면 다른 가수들이 바빠서 순서를 바꿔야 할 때 모든 사람들이 장윤정을 지목했다는 것.


장윤정은 “나는 그래서 늘 자리를 바꿔주는 그저 그런 가수였다”며 당시를 떠올렸다.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그녀는 거기서 좌절해 멈추지 않았다.


장윤정은 "'어머나'를 불렀을 때 ‘이상하다’는 말을 들었지만 20대였던 그녀 나이에 맞는 트로트 무대를 위해 부단히 노력했고 어느새 ‘신선하다’로 평이 바뀌어 있었다"고 말했다.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그녀는 "그러나 또 다른 문제가 있었다. 정작 노래는 알려졌지만 가수의 얼굴은 아무도 몰랐다"고 밝혔다.


장윤정, 어머나! '재연 배우' 시절 어땠나 봤더니…청초美 비주얼

장윤정은 “그때부터 얼굴 알리기 위해 ‘서프라이즈’란 프로그램에서 재연배우로 활동했다”며 “괜히 놀라는 장면이 나오면 ‘어머나’라고 외치거나 말도 안 되는 상황에서 계속 ‘어머나’라고 하자 감독님이 ‘너 뭐하는 짓이냐’고 하더라”며 당시 일화를 전했다.


한편, 장윤정은 1980년생으로 올해 나이 41세이다. 도경완 아나운서와 2013년에 결혼해 슬하에 아들과 딸을 두고 있다.


사진=MBC ‘서프라이즈’



김지윤 기자 newculture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