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번할까요' 이정현 "'와' 첫방송 후 망한 줄, 가수 은퇴 NO"(인터뷰)

bar_progress

'두번할까요' 이정현 "'와' 첫방송 후 망한 줄, 가수 은퇴 NO"(인터뷰)

최종수정2019.10.10 14:56 기사입력2019.10.10 14:56

글꼴설정
'두번할까요' 이정현 "'와' 첫방송 후 망한 줄, 가수 은퇴 NO"(인터뷰)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배우 이정현이 가수 활동에 대한 가능성을 열어놨다.


이정현은 1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영화 '두 번 할까요'(감독 박용집) 개봉을 앞두고 진행된 인터뷰에서 “온라인 탑골공원에 들어가 봤다”라고 전했다.


이날 이정현은 “가수 은퇴한 건 아니다. 부담이 되지만 좋은 기회가 되면 나오고 싶다. 가수 활동을 바라는 팬들의 요구도 있다”라며 “영화 스태프들과 회식할 때 가끔 ‘와’를 부르기도 한다. 차 트렁크에 부채를 항상 가지고 다닌다”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반응에 대해 “신기하다. 반응을 예상못했지만 감사하다”라며 “처음에 ‘와’를 발표했을 때는 망한 줄 알았다. 첫 방송 끝나고 사장님이 전화로 ‘망했다’고 하셨다. 전화를 끊고 ‘나는 끝났구나’ 싶었는데 3일 뒤에 다시 ‘잘 되고 있다’고 들었다. 그 후로 모든 콘셉트를 제가 짜게 됐다”라고 회상했다.


'두번할까요'는 생애최초 이혼식 후, N차원 와이프 ‘선영’(이정현)에게서 겨우 해방된 ‘현우’(권상우) 앞에, 이번에는 옛 친구 ‘상철’(이종혁)까지 달고 다시 그녀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싱글라이프를 다룬 코믹 로맨스. 이정현이 원치 않던 싱글라이프를 맞이해 엑스남편 현우와 뉴페이스 상철 사이에서 고민에 빠진 와이프 ‘선영’을 연기한다. 10월 17일 개봉.


사진=kth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