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트맨' 권상우 "'라스'서 소라게 재연, 좋은 분위기 보여주고 싶었다"(인터뷰)

'히트맨' 권상우 "'라스'서 소라게 재연, 좋은 분위기 보여주고 싶었다"(인터뷰)

최종수정2020.01.15 15:29 기사입력2020.01.15 15:29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히트맨' 권상우가 '소라게 짤'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15일 오후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영화 '히트맨'(감독 최원섭) 개봉을 앞둔 권상우와 뉴스컬처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히트맨'은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준(권상우 분)에게 벌어지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낸다.


'히트맨' 권상우 "'라스'서 소라게 재연, 좋은 분위기 보여주고 싶었다"(인터뷰)


권상우를 비롯한 '히트맨'의 주역은 오늘(15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할 예정이다. 이날 권상우는 '소라게 짤'로 잘 알려진 MBC '슬픈연가'의 한 장면을 재연할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에 권상우는 "정말 진지하게 재연했다. 눈물까지 글썽였다. 사실 '소라게' 장면이 코믹한 장면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코믹한 이미지가 굳어지는 것에 대한 부담감도 있었을 터. 하지만 권상우는 "영화 특성상 저희의 좋은 분위기를 예능에서 보여드리고 싶었다. 그런 걸 보여드리기 위해 '라디오스타'가 좋은 선택이었다. 즐겁고 재미있게 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오늘 방송된다. 90분 편성이라고 하더라. 많이 봐달라"고 웃었다.


한편 '히트맨'은 오는 22일 개봉한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