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베테랑 의사로 완벽 변신…'숨멎' 카리스마 발산

bar_progress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베테랑 의사로 완벽 변신…'숨멎' 카리스마 발산

최종수정2019.02.12 10:33 기사입력2019.02.12 10:33

글꼴설정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사진=KBS 2TV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사진=KBS 2TV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닥터 프리즈너' 의사로 변신한 남궁민의 모습이 포착됐다.


KBS 새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연출 황인혁/극본 박계옥) 측이 주인공 나이제 역을 맡은 남궁민의 촬영 현장 스틸컷을 첫 공개했다.


'닥터프리즈너'는 대형병원에서 축출된 천재 의사 나이제(남궁민 분)가 교도소 의료과장이 된 이후 사활을 건 숨 막히는 수싸움을 펼쳐가는 신개념 감옥x메디컬 서스펜스 드라마.


극 중 남궁민은 극중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뛰어난 수술실력과 올곧은 신념을 지닌 응급의학과 에이스 닥터 나이제로 분해 믿고 보는 남궁민 표 메디컬 드라마를 선보일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하얀 가운을 입고 의사로 완벽 변신한 남궁민의 모습이 담겼다. 언제 들이 닥칠지 모르는 중증 외상환자를 기다리며 긴장을 늦추지 않는 모습에서는 아수라장을 헤쳐왔을 베테랑 의사의 묵직한 관록과 뜨거운 카리스마가 동시에 느껴진다.


그런가 하면 무언가 골똘히 생각하면서도 날카로운 눈빛을 보내고 있는 그에게서는 어떤 환자라도 살려내겠다는 의사로서의 그의 강한 의지가 엿보인다.


제작진은 "나이제는 돈도 없고 빽도 없는 흙수저 출신이지만 귀신같은 칼솜씨로 대학병원에 살아남은 인물로, 이를 제대로 표현해내기 위해 남궁민에게는 기본적인 의학 용어 암기 뿐만 아니라 수술 연습까지 실전에 가까운 철저한 준비가 요구됐다"며 "대본 외에도 각종 의학 서적과 다양한 증례와 그에 맞는 처방이 빼곡히 적힌 메모지를 항상 지니고 다니며 시도 때도 열공하고 있는 남궁민이 그려낼 천재 의사가 과연 어떤 모습일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닥터 프리즈너'는 '왜그래 풍상씨' 후속으로 오는 3월 20일 첫 방송된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