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조진웅 "'광대들' 배우 중 내가 막내…손현주·박희순 잘 안 맞아"

bar_progress

'컬투쇼' 조진웅 "'광대들' 배우 중 내가 막내…손현주·박희순 잘 안 맞아"

최종수정2019.08.14 15:34 기사입력2019.08.14 15:34

글꼴설정
'컬투쇼' 조진웅이 손현주-박희순에 장난기 가득한 멘트를 날렸다.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 화면 캡처

'컬투쇼' 조진웅이 손현주-박희순에 장난기 가득한 멘트를 날렸다.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 화면 캡처


[뉴스컬처 나혜인 인턴기자] '컬투쇼' 조진웅이 손현주-박희순에 장난기 가득한 멘트를 날렸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는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감독 김주호)(이하 '광대들')에 출연하는 배우 박희순-손현주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조진웅은 라디오를 듣던 중 들렸다며 깜짝 등장해 놀라움을 안겼다.


한 청취자가 손현주-박희순에게 형님이라고 하는 조진웅에게 "왜 두 사람에게 형님이라고 하냐. 설마 막내냐"고 묻자 조진웅은 "내가 막내다. 누가 봐도 막내 아니냐"고 어이없어 하는 모습을 보여 폭소케 했다.


이에 더해 조진웅은 "손현주-박희순과 따로 작품을 한 적이 있는데 셋이 같이 작품을 하는 것은 처음이다. 두 분이 잘 안 맞는 것 같다. 뭐가 잘 안 맞는다. 함께 하는 것이 힘들었다"고 장난스레 고충을 털어놨다.


이야기를 듣던 손현주는 "내가 다 술 사줬다"며 해명했다. 그러나 조진웅은 아랑곳 하지 않고 "(손현주)형님이 요즘 갱년기라 눈물이 많으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나혜인 인턴기자 hi7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