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오, 대학축제 1시간 악기 세팅→돌연 공연 취소 "오혁 아프다"

bar_progress

혁오, 대학축제 1시간 악기 세팅→돌연 공연 취소 "오혁 아프다"

최종수정2019.05.16 10:10 기사입력2019.05.16 10:10

글꼴설정
밴드 혁오. 사진=뉴스1

밴드 혁오. 사진=뉴스1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밴드 혁오가 대학 축제에서 돌연 공연을 취소했다.


혁오는 지난 15일 단국대학교 죽전캠퍼스 '2019 대동제 단락지락' 축제에 초청됐다. 하지만 공연이 진행되지 않는 상황이 발생됐다.


당시 현장 상황을 전한 네티즌들의 글에 따르면 혁오 밴드의 공연을 위해 약 1시간동안 악기 세팅이 진행됐다. 하지만 오혁을 제외한 세 명의 멤버가 무대에 올라와 "혁이가 아프다. 그래서 무대를 하지 못 할 것 같다. 죄송하다"며 오혁의 건강 상태가 좋지 않다고 말한 뒤 공연을 취소했다.


이에 대해 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 측에 연락했으나 현재로서는 입장 발표가 어렵다고 전해왔다.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