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재발굴단', 마룬파이브가 Pick한 천재 소년…구독자 32만 명의 뮤지션

bar_progress

'영재발굴단', 마룬파이브가 Pick한 천재 소년…구독자 32만 명의 뮤지션

최종수정2019.06.12 20:20 기사입력2019.06.12 20:20

글꼴설정
마룬파이브의 극찬을 받은 소년이 등장한다. 사진=SBS

마룬파이브의 극찬을 받은 소년이 등장한다. 사진=SBS


[뉴스컬처 김예경 인턴기자] 세계적인 팝스타 마룬파이브가 극찬한 소년이 등장한다.


12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되는 SBS 교양 프로그램 '영재발굴단'에 놀라운 재능의 연속으로 스튜디오를 감탄으로 가득 채운 13살 송시현 군 이야기가 공개된다.


마룬파이브가 지금까지 SNS 상에서 누른 18개의 "좋아요" 중 3개를 받았고, 애정이 듬뿍 담긴 댓글까지 받은 역대급 주인공은 13살 기타 소년 송시현 군이다. 7살 때 유치원에서 우쿨렐레를 처음 접한 뒤, 8살 때 만난 기타의 매력에 푹 빠졌다는 시현 군. 하루 7시간씩 연습한 결과, 대형 기획사의 악기 부문 1등 상을 받을 정도로 엄청난 실력의 소유자가 됐다.


지금까지 올린 커버 영상만 400곡 이상. 더 놀라운 사실은 모든 곡이 악보 없이 듣고 바로 편곡한 곡들이라는 사실이다. 뛰어난 절대음감에 편곡 능력까지, 이런 시현 군 실력에 기타리스트 김도균은 "물 흐르듯 연주하는 기타 선율이 프로의 실력이다"고 극찬한다.


자신의 음악을 들려주고 소통하기 위해 공연을 한다는 시현 군. 지금까지 했던 거리 공연 횟수만 해도 무려 100회 이상이라고 한다. 게다가 직접 만날 수 없는 외국 팬들을 위해서는 개인 라이브 방송으로 그 갈증을 채워 주고 있었다.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넘나들며 끊임없이 소통해 온 결과 시현 군 개인 방송 구독자는 무려 32만 명에 달한다.


작곡을 해나가며 어떻게 해야 많은 사람들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뮤지션이 될 수 있는지 궁금하다는 시현 군을 위해 '영재발굴단'이 특별한 선물을 준비한다. 자신만의 음악 스타일로 숱한 명곡을 탄생시킨 천재 뮤지션 김현철과 만남을 주선한 것. 과연 시현 군 자작곡에 대한 김현철 평가는 어떨지 공개된다.



김예경 인턴기자 yekyung9388@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