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리강령 및 기자준칙

뉴스컬처는 공정하고 바른 언론 창달이라는 이념을 바탕으로 대한민국 국민이 올바르게 대중문화를 소비하고 평가할 수 있도록 한다는 창간 정신을 항상 마음에 새긴다.

뉴스컬처 임직원들은 이에 독자들의 알 권리를 충족시키고, 진실을 알릴 의무를 가진 언론의 최일선 핵심존재로서 공정보도를 실천할 사명을 띤다. 이를 위해 뉴스컬처는 다음과 같이 윤리강령과 기자준칙을 만들어 준수할 것을 다짐한다.

1. 뉴스컬처는 자유언론을 수호한다.

가. 우리는 언론의 자유를 위협하는 어떤 부당한 간섭이나 압력도 단호히 배격한다.
나. 우리는 성역없는 보도를 지향한다.

2. 뉴스컬처는 언론의 품위를 유지한다.

가. 우리는 취재 보도 과정에서 기자의 신분을 이용해 부당이득을 취하지 않는다.
나. 우리는 일체의 금품을 정중히 거절한다.

3. 뉴스컬처는 독자와 함께하는 언론을 지향한다.

가. 우리는 일방적이 아닌 독자의 의견을 청취하고 소통하는 언론이 되기 위해 노력한다.

4. 뉴스컬처는 오보의 정정과 반론권을 보장한다.

가. 우리는 잘못된 보도에 대해서는 솔직하게 시인하고, 신속하게 바로 잡는다.

5. 뉴스컬처는 갈등•차별을 조장하지 않는다.

가. 우리는 취재의 과정 및 보도의 내용에서 지역•계층•종교•성•집단간의 갈등을 유발하거나, 차별을 조장하지 않는다.

6. 뉴스컬처는 윤리위원회를 설치, 운영한다.

가. 우리는 자체 윤리강령 및 기자준칙이 제대로 지켜지는 지를 심의 판단할 기구로 윤리위원회를 둔다.
나. 모든 임직원은 윤리위원회의 결정에 승복한다.

이 강령은 2021년 2월1일부터 시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