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측 "엑스원 해체 안타까워, 향후 활동 지원"[공식]

최종수정2020.01.22 16:01 기사입력2020.01.22 16:01

글꼴설정
CJ ENM 측 "엑스원 해체 안타까워, 향후 활동 지원"[공식]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그룹 엑스원(X1)이 투표 조작 파문으로 해체된 것에 관해 팬들이 시위에 나선 가운데 CJ ENM 측이 입장을 밝혔다.


22일 CJ ENM 측은 "소속사간 협의를 통해 엑스원이 해체된 것에 대해서는 매우 안타깝게 생각하며 큰 책임감을 느낀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CJ ENM 측은 "향후에도 엑스원 멤버들의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CJ ENM 측 "엑스원 해체 안타까워, 향후 활동 지원"[공식]


Mnet '프로듀스X101'을 통해 결성된 프로젝트 그룹 엑스원은 마지막 방송 직후 투표 조작 논란에 휩싸였다. 결국 엑스원은 지난 6일 조작 논란을 넘지 못하고 해체했다.


엑스원의 팬들은 2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CJ ENM 본사 앞에서 책임과 보상을 요구하는 시위를 진행했다. 팬들은 '대국민 사기극', '악덕기업 CJ ENM은 책임지고 배상약속 이행하라', '엑스원 피해보상은 어디로?' 등의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CJ ENM에 항의했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