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부2' 윤나무 "한석규, 너무 멋진 분...감사한 마음"(인터뷰)

최종수정2020.02.26 08:00 기사입력2020.02.26 08:00

글꼴설정

[뉴스컬처 김진선 기자]배우 윤나무가 한석규에 대한 마음을 드러냈다.


윤나무는 24일 오후 진행된 뉴스컬처와의 인터뷰에서 "한석규는 품성 자체가 엄청 따뜻하고 인자한 분이다. 누구보다 연기를 사랑하는 분"이라고 말했다.

배우 윤나무. 사진=김태윤 기자

배우 윤나무. 사진=김태윤 기자



이어 그는 "연기에 대한 고민 뿐 아니라, 배우라는 직업에 대한 고민도 한시도 주저하지 않으시더라. 그런 생각을 하는 분과 함께 하고 호흡을 맞추는 것만으로도, 정말 배우는 것도 느끼는 것도 많다"라고 털어놓았다.


그러면서 윤나무는 "개인적으로 조언을 해주시는데, 미처 몰랐던 부분도 깨닫게 되는 순간이 있다. 좋은 길잡이가 돼 주신다. 감사한 마음"이라며 "아직도 본인 연기에 만족을 하시지 않더라. 정말 냉철하고 엄격하게 모니터링을 하신다. 나 역시 한석규같은 배우가 되고 싶다. 매순간이 거짓이 아닌 진짜를 담아내시는 분"이라고 한석규에 대한 마음을 드러냈다.


'낭만닥터 김사부2에 대해서는 "드라마에 임했다는 것 이상으로 엄청나게 값진 시간이었다"라고 애정을 나타냈다.


사진=김태윤 기자



김진선 기자 carol@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