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수지·정우성·주지훈, 코로나19 극복 위해 이틀째 기부ing[NC이슈]

공유·수지·정우성·주지훈, 코로나19 극복 위해 이틀째 기부ing[NC이슈]

최종수정2020.02.26 17:10 기사입력2020.02.26 17:10

글꼴설정
공유·수지·정우성·주지훈, 코로나19 극복 위해 이틀째 기부ing[NC이슈]

공유·수지·정우성·주지훈, 코로나19 극복 위해 이틀째 기부ing[NC이슈]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에 연예계 스타들도 팔을 걷어붙인 가운데 이틀째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


배우 공유, 수지, 정우성, 주지훈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저소득 취약계층 예방 물품 구입 등을 위해 성금을 전달했다.


26일 공유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에 본명 공지철로 1억 원을 기부했다. 공유는 코로나19 극복에 보탬이 되고 싶어 본명으로 조용히 기부를 진행하려 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지 역시 1억 원을 쾌척했다. 수지는 국제구호개발NGO 굿네이비어스를 통해 기부금을 전달했다.


정우성도 사랑의 열매를 통해 1억 원을 전달했다. 이번 기부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면역 취약 계층의 감염예방을 위해 보건용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을 사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공유·수지·정우성·주지훈, 코로나19 극복 위해 이틀째 기부ing[NC이슈]

공유·수지·정우성·주지훈, 코로나19 극복 위해 이틀째 기부ing[NC이슈]


이어 주지훈은 굿네이버스를 통해 5,000만 원을 기부했다. 주지훈은 "코로나19로 걱정과 불안의 시간을 보내실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부를 결정했다. 더 확산되지 않고 하루 빨리 사태가 진정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스타들은 코로나19 예방 물품 구매에 어려움을 겪는 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해 써달라는 뜻을 전하며 성금을 쾌척했다.


이처럼 스타들이 전세계적를 덮친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저소득층 취약 계층의 안전과 예방 등을 위해 기부에 동참하고 있다. 지난 25일에는 박서준, 이병헌, 김혜수, 신민아, 김우빈, 유재석, 이영애, 김고은, 김종국 등이 기부로 마음을 전했다.


사진=뉴스1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