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우선" 메가박스, 위탁사 수수료·임차인 임대료 감면

"코로나19 극복 우선" 메가박스, 위탁사 수수료·임차인 임대료 감면

최종수정2020.03.04 08:44 기사입력2020.03.04 08:44

글꼴설정
"코로나19 극복 우선" 메가박스, 위탁사 수수료·임차인 임대료 감면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의 전국적인 확산으로 인한 경제적 타격이 심각한 가운데, 메가박스가 어려운 시기의 고통을 함께 분담하기 위해 발벗고 나섰다.


라이프시어터 메가박스(대표 김진선)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위탁사와 임차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제휴 수수료 및 임대료 감면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정상 운영이 쉽지 않은 상황임을 감안해, 메가박스중앙은 총 58개 위탁사를 대상으로 2월 수수료를 50% 감면하기로 했다. 또한 매출 부진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메가박스중앙 소유 건물 내 입점한 임대 매장 또는 전대 매장의 2월 임대료를 최대 30%까지 인하한다.


이번 위탁사 수수료 및 매장 임대료 감면을 통해 메가박스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나아가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는 데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메가박스는 내부적으로도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자구책을 강화하고 있다. 경영진은 이달부터 임금의 20%를 자진 반납하기로 했으며, 본사 직원들은 주 4일 근무에 돌입할 예정이다.


"코로나19 극복 우선" 메가박스, 위탁사 수수료·임차인 임대료 감면


메가박스 관계자는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지속됨에 따라 어려움을 겪는 이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다가 이번 대응책을 마련했다”며 “코로나19 사태가 하루빨리 호전될 수 있도록 메가박스도 최선을 다해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한편, 메가박스는 고객과 직원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전 지점에 손 소독제를 비치했으며, 상영관과 로비에 대대적인 방역 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전 지점에서 모든 직원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으며, 고객 접점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점에 따라 영업 시간 단축 및 스탭 인력 배치를 유연하게 운영 중이다. 일부 지점에는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했으며, 대구 지역 전 지점은 임시 휴업에 들어갔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