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영♥원빈 측, 신천지 루머 부인 "허위 사실 法대응"[공식]

이나영♥원빈 측, 신천지 루머 부인 "허위 사실 法대응"[공식]

최종수정2020.03.04 16:51 기사입력2020.03.04 16:51

글꼴설정
이나영 원빈/사진=뉴스1, 이든나인

이나영 원빈/사진=뉴스1, 이든나인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배우 이나영, 원빈 측이 일명 '신천지 루머'에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다.


4일 소속사 이든나인 측은 "최근 소속 배우가 특정 종교와 관련되어 있다는 허위 사실이 유포되고 있음을 확인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이는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알려드린다. 근거 없는 루머들이 무분별하게 양산 및 유포, 재생산되고 있는 현실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소속 배우의 명예를 보호하고,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사실과 다른 루머 양성 및 유포, 악의적인 비방, 명예훼손과 관련한 게시물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든나인 측은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법적 조치를 진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가 확산되며, 온라인과 모바일 메신저, SNS 등을 중심으로 다수 연예인이 특정 종교를 믿는다는 일명 '신천지 지라시'가 떠돌았다. 이 중에는 이나영·원빈 부부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으나, 소속사 측이 사실무근 입장을 밝혔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