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력파 보컬X래퍼 컬래버…뮤지컬 '올 아이즈 온 미' 10일 프리뷰 티켓 오픈

실력파 보컬X래퍼 컬래버…뮤지컬 '올 아이즈 온 미' 10일 프리뷰 티켓 오픈

최종수정2020.03.10 08:55 기사입력2020.03.10 08:55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뮤지컬 '올 아이즈 온 미'가 프리뷰 티켓을 오픈한다.


오늘(10일) 오전 11시 프리뷰 티켓 오픈을 앞둔 '올 아이즈 온 미'는 2007년 최초의 랩 뮤지컬로 화제를 모은 뒤 초연 이후 시즌 5까지 지속적인 사랑을 받아온 '래퍼스 파라다이스'를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힙합 음악의 대표적인 아티스트 '투팍 아마루 사커'와 '노토리어스 비아이지'의 사건을 모티브로 삼아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지금의 시대에 반추하여 미디어와 가짜 뉴스가 만들어 내는 폭력에 대해 이야기한다.


뮤지컬 '올 아이즈 온 미'가 10일 오전 11시 프리뷰 티켓을 오픈한다. 사진=링크컴퍼니앤서울

뮤지컬 '올 아이즈 온 미'가 10일 오전 11시 프리뷰 티켓을 오픈한다. 사진=링크컴퍼니앤서울



작품은 의문의 래퍼 '비올렌티아'가 절친한 친구 '로카'의 살해 용의자로 동부 힙합의 레전드 '킬라 B'를 지목하고 복수를 위해 킬라 B를 암살할 것을 선언하며 시작된다. 힙합, R&B, 발라드까지 현대적인 음악으로 풍성하게 구성된 뮤지컬이다.


힙합 음악을 차용함으로써 지금까지 보지 못한 신선한 작품을 선보일 것으로 예고된 가운데, 음악을 통해 드라마와 캐릭터를 유기적으로 연결시켜 마치 실제 콘서트장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을 줄 예정이다.


실력파 보컬리스트와 래퍼가 한 자리에 모인 '올 아이즈 온 미'는 색다른 케미와 정상급 콜라보레이션으로 또 하나의 센세이션을 일으킬 전망이다.


작품의 해설자이자 로카를 조종하여 자신의 욕망을 이루고자 하는 인물인 비올렌티아 역에 '아이다', '지킬앤하이드'에서 폭발적인 가창력을 보여준 뮤지컬 디바 소냐와 '노트르담 드 파리', '헤드윅'에서의 활약뿐만 아니라 밴드 뷰렛(Biuret)의 보컬로도 활동하고 있는 받은 문혜원이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이번 작품을 통해 뮤지컬 데뷔를 하는 김용진과 정인성(크나큰)이 서부 힙합의 레전드 로카 역으로 출연한다. 김용진은 KBS2TV '불후의 명곡' 2018 왕중왕전에서 우승을 거머쥐며 뛰어난 가창력을 인정받은 바 있으며, 정인성은 그룹 크나큰의 메인보컬로 MBC '복면가왕'에서 미성의 음색과 비주얼로 대중을 사로잡았다.


로카와 절친한 사이였으나 미디어의 부추김으로 적대적인 라이벌 관계가 된 동부의 천재 래퍼 킬라 B 역에 엠넷 '쇼 미더 머니'에서 탄탄한 랩 실력을 선보였던 레디와 윤비가 출연한다.


한편 '올 아이즈 온 미'는 오는 4월 10일부터 5월 24일까지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된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