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영미, 탄탄한 복근·직각 어깨(화보)

최종수정2020.05.22 09:26 기사입력2020.05.22 09:16

글꼴설정

"의외의 안영미가 있다는 걸 보여주고 싶어요"

[뉴스컬처 김은지 기자]개그맨 안영미가 5년 동안 필라테스로 운동하며 탄탄하게 만든 몸을 공개했다.


안영미는 22일 공개된 화보 인터뷰에서 "예전에 누드 화보를 찍었는데, 그땐 무조건 마르면 예쁜 줄 알고 무리해서 굶어가며 몸을 만들었어요. 이번엔 내 몸을 먼저 생각하면서 운동을 했기 때문에 좀 다를 거란 생각을 했죠"라며 "방송에서 저는 흥청망청 막 사는 것처럼 보이잖아요. 그 뒤에서는 이렇게 열심히 운동하는 의외의 안영미가 있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어요"라고 말했다.

안영미, 탄탄한 복근·직각 어깨(화보)

실제로 안영미는 탄탄한 복근과 직각 어깨를 가진 탄탄한 몸으로 당당하게 카메라 앞에 섰다. MBC '라디오스타' MC로 활약하면서 그는 "게스트로 출연할 때는 다른 사람 눈치 안 보고 그냥 하고 싶은 대로 하면 되는데, 진행자 입장은 달라요. 게스트를 띄워줘야 하죠. 그 자리에 앉아보니 제가 게스트로 나갔을 때 MC분들 마음이 어땠을지 보이더라고요. 저 역시 배우는 과정이에요. 웃겨야 한다는 압박감을 많이 내려 놓으니 맘도 편해지고, 다른 사람의 이야기도 들리더라고요"라고 덧붙였다.

안영미, 탄탄한 복근·직각 어깨(화보)

촬영장에서도 실시간으로 셀럽파이브 멤버들과 소통하던 안영미. 그에게 셀럽파이브의 의미를 묻자 "예전에는 저만 봤어요. 제 이름만 검색하고, 안영미 레전드 영상만 찾아봤었죠. MBC 에브리원 '무한걸스'를 할 때 놓쳤던 게 많은데, 그걸 다시 잡을 수 있게 해준 것도 셀럽파이브고, 춤과 무대에 대한 열정을 충족 시켜준 것도 셀럽파이브예요. 저에게 산 교육을 해준 존재죠"라며 멤버들에 대한 각별한 애증도 드러냈다. 어버이날엔 송은이에게 선물을 했으며 스승의 날엔 김숙, 신봉선, 김신영을 챙길 것이라고도 말했다.

개그맨 안영미 화보

개그맨 안영미 화보


JTBC '장르만 코미디' 출연 소식을 알린 안영미는 "tvN 'SNL'을 사랑했기 때문에 그와 비슷한 코미디 프로그램이 다시 생겼으면 했어요. 그래서 '장르만 코미디'의 출연 제안을 받고 제가 잘해서 후배, 동기들에게 더 많은 기회가 주어지길 바랐죠. KBS 2TV '개그콘서트' 폐지 소식이 동시에 들리니 가슴이 아팠어요. 저에겐 친정과도 같은 프로그램이니깐요. 하지만 '개그콘서트'의 폐지가 곧 한국 코미디의 끝이라고 생각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라며 바람을 드러냈다.


앞으로 코미디언으로서 다양한 무대에 오르고 영화를 직접 만들고 싶다는 안영미는 "영화 '행오버'를 여자 버전으로 만들어 보고 싶어요. 제 주변 사람들의 일상을 에피소드로 만들어도 충분히 재미있는 얘기가 나올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사진=코스모폴리탄



김은지 hhh50@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