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비즈니스맨 포스 "부장님 너무 멋부리셨다"

최종수정2020.06.26 08:12 기사입력2020.06.26 08:12

글꼴설정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정동원이 '정부장님' 칭호를 들었다.


영탁은 25일 자신의 SNS에 정동원, 장민호와 찍은 사진을 각각 게재하면서 "정부장님 그리고 장대리님"이라는 글을 남겼다.


트롯맨들은 이날 방송된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서 직장인으로 변신했다. 셔츠와 넥타이, 정장 재킷에 넘긴 머리와 안경까지 비즈니스맨의 포스를 풍겼다.


정동원 비즈니스맨 포스 "부장님 너무 멋부리셨다"

정동원 비즈니스맨 포스 "부장님 너무 멋부리셨다"

영탁이 올린 사진을 본 장민호는 "부장님이 너무 멋 부리셨다. 아침마다 샵 다녀오시나"라는 댓글을 남겼다.


'미스터트롯' 측이 공식 SNS에 올린 사진에서도 정동원은 책상 위에 다리를 올리고 앉은 포즈로 웃음을 자아냈다.


정동원 비즈니스맨 포스 "부장님 너무 멋부리셨다"

사진=영탁, '미스터트롯' 인스타그램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