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최종수정2020.07.06 21:30 기사입력2020.07.06 21:30

글꼴설정

[뉴스컬처 김지윤 기자] 배우 신애라가 과거 자궁적출수술을 받은 사연이 재조명되고 있다.


신애라는 과거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했다.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그녀는 "자궁에 근종이 있었다. 그래서 갑자기 하혈을 했다. 그래서 자궁을 적출했다. 근데 개복하고 근종(혹)만 제거하기로 했는데 근종이 있다는 걸 알았기에 주변에 아는 의사 언니들에게 물어봤다. 적출하면 회복이 빠르다는 말에 병원에 적출하겠다고 얘기했고 병원 측이 의외로 놀라더라. 그것에 대한 부작용이 정신적 스트레스, 아기를 못 갖는 것이었다. 난 정말 괜찮으니까 해달라고 말씀드렸다"고 당시 사연을 설명했다.


그녀는 또 "병원에서 자궁적출수술을 받았는데 어느 순간에 인터넷이 급속도로 퍼지게 됐다. 남편 차인표가 당시 정말 화를 냈다. 여자로서 부인과 수술을 했는데 어떻게 이게 발설된 거냐며 아내 신애라가 불이익을 당한 것에 대해 분노했다. 병원 측에도 이의를 제기 했다. 난 괜찮다고 냅두라고 했는데 차인표가 화를 계속 내길래 내가 마취 상태에서 '네 자궁이야? 내 자궁이지'라고 말했다고 하더라"고 과거를 떠올렸다.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신애라, 과거 수술 사실 유출…"누군가에게 위안 되면, 좋은 일!"


그녀는 "누구나 그런 상황이 될 수 있는데 배우 신애라도 자궁 적출을 했다는 얘기에 위안이 됐으면 좋겠다. 그것 또한 좋은 일일 수도 있을 것 같다. 이미 벌어진 일이니까"라고 긍정적 마인드를 보였다.


신애라는 1969년생으로 올해 나이 52세이다. 그녀는 1989년 MBC 특채 탤런트로 데뷔했으며, 지난 1995년 배우 차인표와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사진=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김지윤 기자 newculture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