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유화, 장건재 감독과 '빛나는' 배리어프리버전 화면해설

최종수정2020.07.15 09:30 기사입력2020.07.15 09:30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배우 최유화가 영화 '빛나는' 배리어프리버전 화면해설 참여했다.


15일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은 이같이 밝혔다.


최유화, 장건재 감독과 '빛나는' 배리어프리버전 화면해설

최유화, 장건재 감독과 '빛나는' 배리어프리버전 화면해설


제70회 칸영화제 에큐메니컬상 수상작, 가와세 나오미 감독의 '빛나는'이 장건재 감독 연출, 최유화의 화면해설로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제작됐다.


'빛나는'은 빛을 잃어가는 포토그래퍼 나카모리와 화면해설작가 미사코의 만남과 갈등, 그리고 서로를 이해하는 과정을 가와세 나오미 감독의 섬세한 연출로 아름답게 그려낸 작품이다. 특히 화면해설로 영화를 어떻게 전달할 것인지를 고민하는 과정을 통해 영화의 본질적인 의미와, 모든 것을 잃고도 다시 살아가야하는 삶의 의미를 진지하게 묻는다.


배리어프리버전을 연출한 장건재 감독과 최유화는 ‘2020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다. 장건재 감독은 '벌새'의 배우 이승연과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참여한 바 있고, 최유화 배우는 '위 캔 두 댓!' 배리어프리버전 목소리 출연 및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개막식 사회 등 오랜 시간 인연을 맺어왔다.


장건재 감독은 “'빛나는'은 배리어프리영화 화면해설 작가가 주인공이다. 영화는 무엇보다 배리어프리영화가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그 과정을 살펴볼 수 있어서 의미가 있다. 그런 영화의 배리어프리버전도 궁금하지 않으신가”라며 “올해 배리어프리영화 홍보대사를 맡고 있는 최유화 배우님과 함께 기쁜 마음으로 만들었다. 기대하고 감상하셔도 좋다”라고 전했다.


최유화는 “좋은 영화를, 좋아하는 감독님과 함께 화면해설을 하게 되어서 뜻 깊었다. 또 좋은 결과물을 함께 나눌 수 있을 것 같아서 그 과정 속에서도 너무 행복했다. '빛나는'과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