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정 "이상엽과 닮아서 보기좋다고…의지했다"(인터뷰)

최종수정2020.09.17 15:44 기사입력2020.09.17 15:44

글꼴설정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배우 이민정이 드라마 속 남편이었던 이상엽과의 호흡에 관해 말했다.


이민정은 최근 종영한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이상엽과 부부로 만나 연기했다. 이혼한 부부였던 나희(이민정)와 규진(이상엽)은 서로를 이해하는 과정을 거쳐 재결합했고, 쌍둥이까지 낳으며 행복한 결말을 맞았다.


이민정 "이상엽과 닮아서 보기좋다고…의지했다"(인터뷰)

이민정 "이상엽과 닮아서 보기좋다고…의지했다"(인터뷰)

이민정은 이상엽과 찍은 사진을 자주 SNS에 올리며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시청자들 사이에서는 두 사람의 비주얼 케미가 좋다는 의견부터 연기력까지 많은 호평이 있었다.


이민정은 서면으로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가장 많은 장면을 함께 연기해야 했기에 서로 의지되는 부분이 많았다"고 이상연과 함께 연기해본 소감을 말했다.


그는 "이상엽 씨가 평상시나 연기할 때나 능청스럽고 자연스러운 부분이 많아서 로맨스 연기할 때 둘의 합이 잘 맞았던 게 아닌가 싶다. '나규커플'이라는 애칭도 붙여 주고, 두 사람 얼굴이 많이 닮아서 함께 나오는 모습이 보기 좋고 편안하다는 얘기도 들었다. 기분 좋았다"고 이야기했다.


사진=이민정 인스타그램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