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주지훈 '지리산' 대장정 스타트 "안전 우선"

최종수정2020.09.18 15:41 기사입력2020.09.18 15:41

글꼴설정

tvN 편성된 '지리산', 18일 첫 촬영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전지현이 출연하는 '지리산'이 tvN 편성 확정과 함께 첫 촬영에 돌입한다.


2021년 방송될 tvN 새 드라마 '지리산'(극본 김은희/ 연출 이응복)은 광활한 지리산의 비경을 배경으로 산을 오르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아내는 미스터리물이다.


전 세계가 주목한 넷플릭스 시리즈 '킹덤', 웰메이드 장르물 '시그널'을 탄생시킨 김은희 작가와 '미스터 션샤인', '도깨비', '태양의 후예' 등 연이은 흥행을 일으킨 이응복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배우 전지현, 주지훈, 오정세, 성동일. 사진=뉴스1

배우 전지현, 주지훈, 오정세, 성동일. 사진=뉴스1


전지현, 주지훈, 성동일, 오정세의 탄탄한 배우 라인업에 조한철, 전석호, 이가섭, 고민시, 주민경, 김영옥까지 베테랑과 샛별들까지 합류했다.


'지리산'은 18일부터 본격적으로 시동을 건다. 지리산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 역으로 변신하는 전지현과 비밀을 간직한 신입 레인저 강현조 역을 맡은 주지훈이 첫 촬영에 나선다.


'지리산' 측은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강화된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안전에 만전을 가해 진행된다"며 "배우들과 스태프들의 안전을 최우선해 진행할 예정이며 좋은 스타트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