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비, 얼굴에 손댔다? "NO! 자연 그대로‥연애 끊겨본 적 없어"

아이비, 얼굴에 손댔다? "NO! 자연 그대로‥연애 끊겨본 적 없어"

최종수정2020.09.23 21:00 기사입력2020.09.23 21:00

글꼴설정

[뉴스컬처 김지윤 기자] 가수 아이비가 자신의 과거 연애사를 언급한 사연이 다시금 회자되고 있다.


과거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N '현장토크쇼 택시'(이하 '택시')에서는 가수 아이비가 출연했다.

아이비, 얼굴에 손댔다? "NO! 자연 그대로‥연애 끊겨본 적 없어"


이날 오만석은 아이비에 "평소 털털하게 말한다던데"라고 물었고, 아이비는 "어떻게 보면 막말이다. 의도치 않게 상처를 준 적이 많다. 그래서 여자들이랑 안 친하게 지낸다. 나도 모르게 피하게 된다"라고 과거 기억을 더듬었다.


오만석은 "그래서 아이비는 요즘 누구 사귀냐"라며 돌직구를 날렸고, 그녀는 "내가 말하겠다. 연애를 끊어본 적이 없다"라며 솔직함을 드러냈다.


이날 특히 그녀는 "스스로도 가슴 자부심을 느끼냐"는 질문에 "그렇다. 자연산이라는 자부심이 있다"고 대답하기도.


그러면서 "하지만 학창시절에는 콤플렉스여서 헐렁한 옷만 입었다"고 전했다.


이영자는 아이비에 "그럼 아이비는 (얼굴에) 손댄 거냐"라고 물었고, 아이비는 "나는 자연스럽지 않냐. 컴백할 때마다 듣는 오해가 있다. 얼굴에 그만 손대라고 하더라. 난 데뷔 때 빼곤 얼굴에 손댄 적이 없다"라고 밝혔다.

아이비, 얼굴에 손댔다? "NO! 자연 그대로‥연애 끊겨본 적 없어"


아이비는 1982년생으로 올해 나이 39세이다. 그녀는 2005년 1집 'My Sweet And Free Day'로 데뷔했다.


사진=tvN '현장토크쇼 택시'



김지윤 기자 newculture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