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숙, 남편 재력가? "NO!"…"알고보니 연하男, 나이도 속였다"

김창숙, 남편 재력가? "NO!"…"알고보니 연하男, 나이도 속였다"

최종수정2020.09.25 18:30 기사입력2020.09.25 18:30

글꼴설정

[뉴스컬처 김지윤 기자] 배우 김창숙이 결혼 후 남편이 나이가 어린 사실을 알게 된 사연이 회자되고 있다.


과거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서는 김창숙이 아들, 손자, 며느리와 새해맞이를 위해 고향 완도로 가족 여행을 떠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김창숙, 남편 재력가? "NO!"…"알고보니 연하男, 나이도 속였다"


이날 김창숙은 연하 남편과 결혼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그녀는 “나는 나보다 나이가 위인 줄 알고 속아서 결혼했다. 남편이 친구 오빠와 친구였다”며 “자기들끼리 부르는 호칭을 듣고 당연히 나보다 나이가 많은 줄 알았다. 결혼 후 남편 주민등록증에서 수상한 점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 남편이 친구 오빠와 서로 ‘김형’ ‘박형’ 하길래 당연히 나보다 나이가 많은 줄 알았다. 남편은 수상한 점을 지적했을 때도 주민등록증에 오류가 있다고 둘러 됐다. 결혼 한참 후에야 시어머니가 진실을 밝혀줬다”고 설명하기도.


TV조선 '여기자 삼총사가 간다'에서도 그녀는 "남편이 얼굴도 성숙하고 나이도 나보다 많은 줄 알았다. 사실 그때 나이를 따지고 만나는 분이기도 아니었다"고 말했다.

김창숙, 남편 재력가? "NO!"…"알고보니 연하男, 나이도 속였다"


또 남편이 엄청난 재력가라는 말에 대해서도 그녀는 "옛날 이야기이다. 내가 시집올 땐 아무것도 없더라"라며 손사래 치기도.


김창숙은 1968년 TBC 5기 공채 탤런트 출신이다. 그녀는 1949년생으로 올해 나이 72세이다.


사진= TV조선 '여기자 삼총사가 간다'





김지윤 기자 newculture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