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레, '반도'로 부일영화상 여우조연상 "진실한 연기하는 배우 될게요"

이레, '반도'로 부일영화상 여우조연상 "진실한 연기하는 배우 될게요"

최종수정2020.10.23 09:31 기사입력2020.10.23 09:31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배우 이레가 2020 부일영화상에서 여우조연상을 수상했다.


지난 22일 진행된 제25회 부일영화상에서 영화 '반도'(감독 연상호)로 여우조연상 영예를 안았다. 이날 이레는 촬영 스케줄로 시상식에 참석하지 못했다.


이레, '반도'로 부일영화상 여우조연상 "진실한 연기하는 배우 될게요"


이후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이레는 “저에게 의미 깊은 영화 '반도'로 소중한 상을 받아 더욱 감사하다. 감독님과 선후배 배우님들, 제작진분들 덕분에 수상할 수 있었다. 저를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이 멋진 상은 앞으로 더 열심히 노력하라는 뜻으로 주신 상이라고 생각한다. 진실한 연기를 하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인사를 전했다.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로 연상호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이레는 극 중 준이 역으로 분해 좀비가 들끓는 도심 속에서 생존을 위해 운전대를 잡고 좀비들과 맞서 싸웠다. 이레는 재난 영화 장르에서 보여준 성별, 나이의 클리셰에서 벗어나 좀비와의 사투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극에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이레는 영화의 관전 포인트로 주목 받은 카체이싱 액션 장면에서 맹활약하며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동생과 가족들을 살뜰히 챙기며 사랑스러운 딸의 모습부터 좀비들과 맞서 싸우는 거친 액션까지 모두 정교하게 완성하며 캐릭터를 소화해냈다.


최근 이레는 tvN 드라마 ‘스타트업’을 통해 시청자들을 만남과 동시에 KBS2 ‘안녕? 나야!’와 넷플릭스 ‘지옥’ 출연 소식을 알렸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