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쩐당포’ 이지안, ‘75평 아파트·생활비 수백만원’ 화려한 싱글 라이프 공개

‘쩐당포’ 이지안, ‘75평 아파트·생활비 수백만원’ 화려한 싱글 라이프 공개

최종수정2020.10.25 09:38 기사입력2020.10.25 09:38

글꼴설정
사진=SBS 플러스 '쩐당포'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플러스 '쩐당포' 방송화면 캡처


[뉴스컬처 김지윤 기자] 배우 이병헌의 동생이자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이지안의 싱글 라이프가 공개됐다.


24일 방송된 SBS 플러스 ‘쩐당포’에서는 이지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 정이나는 “이지안이 용인 수지 75평 아파트에서 혼자 거주 중”이라며 “집, 자동차 대출금과 아파트 관리비 등 한 달 생활비만 수백만원인데 코로나19로 수입이 줄면서 통장이 텅텅 비었다고 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지안은 “75평 아파트는 자가다. 대출받아 구입했지만 내 이름으로 집을 하나 장만한 건 뿌듯하다. 방송 출연료와 아르바이트, 바자회와 소규모 이벤트를 통해 생계 유지중”이라고 밝혔다.


이지안은 “조금 더 싱글 라이프를 즐기고 싶다. 지금 굉장히 만족스럽다. (결혼은) 한 번 경험했는데 그렇게 좋았던 기억이 없다. 조금 더 즐겨보려고 한다. 정말 좋은 사람이 나타나면 생각이 바뀔 수도 있다”고 밝혔다.



김지윤 기자 newculture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