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동규X강두기 온다" 조한선X하도권, 한국시리즈 2차전 시구·시타

"임동규X강두기 온다" 조한선X하도권, 한국시리즈 2차전 시구·시타

최종수정2020.11.18 13:42 기사입력2020.11.18 13:41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드라마 '스토브리그'로 인기를 얻은 배우 조한선과 하도권이 한국시리즈 시타와 시구에 나선다.


KBO에 따르면 조한선, 하도권은 18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2020 신한은행 SOL KBO 한국시리즈 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 2차전 경기에 시타, 시구자로 등장한다.


"임동규X강두기 온다" 조한선X하도권, 한국시리즈 2차전 시구·시타

사진=뉴스1

사진=뉴스1



드라마 '스토브리그'는 야구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올해 초 방영돼 큰 인기를 얻었다. 당시 조한선은 4번 타자 임동규 역을 연기했으며, 하도권은 투수 강두기로 분해 인기를 얻었다.


이날 애국가는 '팬텀싱어'로 이름을 알린 손태진이 제창한다.


한국시리즈 2차전은 이날 오후 6시 30분 MBC에서 생중계된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