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재 "아이유, 윤하 콘서트에서 첫 만남…스태프 잘 챙겨"

최종수정2020.11.19 08:59 기사입력2020.11.19 08:59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철파엠' 적재가 아이유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19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는 가수 적재가 출연했다.


'철파엠'에 가수 적재가 출연했다. 사진=SBS 파워FM

'철파엠'에 가수 적재가 출연했다. 사진=SBS 파워FM



이날 적재는 "최근 라이브 세션을 은퇴했다. 아이유, 태연, 정은지 씨 공연을 오랫동안 했는데 내 음악에 더 집중하고 싶어서 그만뒀다"고 말했다.


아이유와의 인연에 대해서는 "윤하 밴드 마스터를 한 적이 있는데 아이유가 공연을 보러왔다. 윤하가 날 무대 게스트로 세워줬고, 그때 보면서 인연이 됐다"고 기억을 떠올렸다.


그러면서 "말이 필요 없다. 최고의 뮤지션이고 스타다. 스태프한테도 너무 잘해서 '이렇게 해야 되는구나'를 느꼈다. 바쁜데도 시간을 쪼개서 모두 챙긴다. 많이 배웠다"고 아이유를 칭찬했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