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최종수정2020.12.02 10:44 기사입력2020.12.02 10:44

글꼴설정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트롯맨들이 종합 건강검진을 받은 후 개개인의 상태에 맞는 솔루션을 받는다.


2일 방송되는 TV CHOSUN '뽕숭아학당' 29회에서 트롯맨 F4는 몸과 마음의 건강을 되찾기 위해 각자의 방식으로 휴일을 맞이한다. 영탁, 이찬원, 장민호는 추나 치료와 경락 관리를, 임영웅과 영탁은 템플스테이를 체험한다.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영탁과 이찬원, 장민호는 추나 치료를 받기 위해 장영란의 남편인 한의사 한창을 만났다. 특히 본격 치료에 앞서 정확한 진단을 받기 위해 MRI를 찍은 세 사람 중 "50대의 몸"이라는 충격 진단을 받은 멤버가 나왔다. 세 사람은 본격적으로 추나 치료를 받으러 치료실에 들어섰고, 곡소리와 억 소리가 터져나왔다.


뒤이어 세 사람은 경락 관리를 받았다. 영탁은 세 사람 중 가장 큰 만족도를 보이며 "'뽕숭아학당' 수업 중 제일 좋다"고 말했다. 경락 관리를 받던 중 영탁과 이찬원은 '부산행 좀비'를, 장민호는 '슈렉'을 흉내내기도 했다.


임영웅과 영탁은 둘만의 템플스테이를 떠났다. 두 사람은 주지스님과 함께 차담을 하는 시간을 가졌고, 임영웅은 주지스님에게 "화가 나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라는 질문을 던졌다.


더불어 두 사람은 서로의 옆에 꼭 붙어 케미를 보여주면서 훈훈한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임영웅이 영탁에게 "의지할 곳은 서로야"라며 애틋한 마음을 전달하는 등 진한 우정을 확인하는 시간이 이어졌다.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임영웅·영탁 둘만 떠난 시간 "의지할 곳은 서로"


사진=TV CHOSUN '뽕숭아학당'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