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광장' 조여정·고준 "'바람피면 죽는다', 직관적인 제목이라 좋아"

'가요광장' 조여정·고준 "'바람피면 죽는다', 직관적인 제목이라 좋아"

최종수정2020.12.02 13:06 기사입력2020.12.02 13:06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가요광장' 조여정, 고준이 '바람피면 죽는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일 방송된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에는 KBS2 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의 배우 조여정, 고준이 출연했다.


'가요광장'에 KBS2 '바람피면 죽는다'의 조여정, 고준이 출연했다. 사진=KBS 쿨FM

'가요광장'에 KBS2 '바람피면 죽는다'의 조여정, 고준이 출연했다. 사진=KBS 쿨FM



이날 조여정은 '바람피면 죽는다'를 선보이는 것에 대해 "설레기보다는 어깨가 무겁다 못해 아프다. 첫방송하는 날은 우리 손을 떠난 것 아닌가. 겁이 난다"고 부담감을 드러냈다.


이어 "제목이 너무 좋다. 펀치가 있어서 재미있겠다 싶었다"고 말했다.


고준 역시 제목에 대해 "제목을 들었을 때 직관적이었다. 남자가 바람을 피웠을 거고, 그게 나일텐데 라는 걱정이 따라왔다"고 이야기했다.


또 "조여정은 최고다. 진리이고 답이다. 믿고 따라가면 된다"고 파트너인 조여정을 극찬했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