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싱어게인' 심사위원 자격 논란 심경 "무겁고 어려운 자리"

선미, '싱어게인' 심사위원 자격 논란 심경 "무겁고 어려운 자리"

최종수정2020.12.03 12:00 기사입력2020.12.03 12:00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가수 선미가 '싱어게인' 심사위원 자격 논란에 입을 열었다.


선미는 현재 JTBC 오디션 프로그램 '싱어게인'에 심사위원으로 출연 중이다. 방송은 과거 가수로 활동했으나 크게 주목받지 못한 무명 가수들이 오디션을 통해 실력을 뽐내는 프로그램. 선미는 유희열, 이선희, 규현 등과 심사위원으로 출연 중이다.


선미/사진=뉴스1

선미/사진=뉴스1



이를 두고 온라인상에서는 큰 인기를 얻지는 못했지만 오래전 데뷔해 막강한 실력을 지닌 가수들을 심사하고 합격 여부를 결정하는 심사위원으로 선미가 자격이 있느냐는 지적이 나왔다.


3일 선미는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너무도 무겁고 어려운 자리인 걸 알고 있어요. 매 촬영마다 느껴요. 아, 내가 감히 무슨 자격으로 개개인을 판단하고 평가를 할 수 있을까. 늘 조심스러워요"라고 심경을 전했다.


선미는 "모두가 다른 길을 걸어왔고, 하고 싶은 이야기도, 생각도 서로 다를 텐데. 그저 참가자 한분 한분이 진심으로 준비해주신 무대들을 저 또한 진심으로 눈에 담고 귀에 담아서 매 순간 느껴지는 수많은 감정을 공유하고 전해드리고 싶은 마음이에요. 더 열심히 잘할게요"라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싱어게인'은 이승기가 MC를 맡고 있으며 심사위원으로 유희열, 이선희, 김종진, 김이나, 주니어 심사위원으로는 규현, 선미, 이해리, 송민호 등이 출연하는 서바이벌 음악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