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혁·정성윤 '살림남' 합류, 전업주부 일상→반백살 신혼생활 공개

양준혁·정성윤 '살림남' 합류, 전업주부 일상→반백살 신혼생활 공개

최종수정2020.12.09 11:34 기사입력2020.12.09 11:34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전(前) 야구선수 양준혁과 배우 정성윤이 새로운 살림남으로 합류한다.


9일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 제작진은 양준혁과 정성윤 부부가 합류한다고 알렸다.


양준혁·정성윤 '살림남' 합류, 전업주부 일상→반백살 신혼생활 공개


양준혁은 프로 18시즌 통산 3할1푼6리, 351홈런을 기록한 프로야구계 살아있는 전설로 결혼과 함께 인생 2막을 연다. 88학번 사랑꾼 양준혁과 그동안 베일에 싸여 있던 1988년생 신부 박현선의 러브스토리와 웨딩 비하인드가 ‘살림남2’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오는 12일 첫 선을 보이는 새로운 살림남 정성윤과 코미디언 김미려 부부의 개콘과 드라마를 넘나드는 좌충우돌 살림 스토리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바깥 일 하는 워킹맘 김미려를 대신해 살림과 육아를 맡고 있는 전업 주부 정성윤의 ’살림 흑기사’ 활약에 호기심이 모아지는 가운데 인형같이 깜찍한 첫째 딸 모아와 둘째 아들 이온이의 귀염뽀짝 매력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워킹맘 김미려와 육아대디 정성윤의 좌충우돌 살림 스토리는 오는 12일, 양준혁 부부는 내년 1월부터 각각 방송된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