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 절벽 등반…당황한 이상이, 눈물 보인 오마이걸 아린

울릉도 절벽 등반…당황한 이상이, 눈물 보인 오마이걸 아린

최종수정2020.12.12 20:45 기사입력2020.12.12 20:45

글꼴설정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신입' 이상이와 아린이 첫 탐사 미션에 도전한다.


12일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울릉도.독도' 편에서는 배우 이상이와 오마이걸 아린이 생애 첫 해안 절벽 등반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김병만을 필두로 박수홍, 이종국, 오종혁, 송진우, 이상이, 오마이걸 아린은 한국의 갈라파고스라 불리는 울릉도에서의 생존과 탐사를 위해 '울릉 탐사대'를 결성했다. 병만족은 본격적인 탐사를 위해 각각 바다와 육지로 흩어졌고, '정글 새내기' 이상이와 아린은 '정글 프로' 오종혁과 함께 울릉도 지형 탐사를 위해 바다로 향했다.


울릉도 절벽 등반…당황한 이상이, 눈물 보인 오마이걸 아린

세 사람이 바다를 가르고 도착한 곳은 산과 바다의 경계가 맞닿아 있는 해안 절벽이었다. 울릉도는 화산섬 특유의 암석으로 이루어진 천혜의 익스트림 암벽 등반지로 유명한 곳이기도 하다.


평소 '물고기 덕후'로 알려진 이상이는 "울릉도에서 한국 물고기를 꼭 관찰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나 물고기가 노니는 바닷속이 아닌 바다를 등지고 절벽을 올라야 하는 임무를 받자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그는 이내 탐사 성공에 대한 의지를 다지며 힘차게 등반에 도전했다.


또 다른 정글 초보 오마이걸의 막내 아린은 평소 도전해보고 싶었던 클라이밍을 할 수 있다며 들뜬 모습을 보였다. 생애 첫 암벽 등반이지만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인 것도 잠시 절벽을 오르기 시작한 아린은 예상치 못한 눈물까지 보였다.


사진=SBS '정글의 법칙 in 울릉도.독도'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