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열 증세' 이재영, 코로나 검사 음성 판정

최종수정2020.12.14 10:44 기사입력2020.12.14 10:44

글꼴설정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의 이재영(24)이 고열 증세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다행히 음성 판정이 나왔다.


흥국생명은 14일 "이재영이 고열 증상 탓에 실시한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흥국생명 이재영이 득점에 성공한 후 김연경을 향해 엄지 손가락을 내밀고 있다. 뉴스1

흥국생명 이재영이 득점에 성공한 후 김연경을 향해 엄지 손가락을 내밀고 있다. 뉴스1


이재영은 전날(13일) 인천 한국도로공사전에 고열 증상으로 결장했다.


박미희 흥국생명 감독은 "이재영이 편도선이 부어 열이 오르고 내리는 경우가 자주 있다. 12일부터 열이 올라서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경기장에 데리고 오지 않았다"고 설명한 바 있다.


이재영은 12일 고열 증세를 보였고 13일 한 때 체온이 38.7도까지 나왔다. 결국 그는 13일 경기 용인 지역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흥국생명은 이재영이 단순 고열로 확인됨에 따라 안도의 한숨을 쉴 수 있게 됐다.


(뉴스1)



최형우 기자 newsculture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