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KBS 연예대상' 김숙, 25년전과 같은 자리에서 받은 대상(종합)

'2020 KBS 연예대상' 김숙, 25년전과 같은 자리에서 받은 대상(종합)

최종수정2020.12.25 09:14 기사입력2020.12.25 09:14

글꼴설정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방송인 김숙이 첫 대상을 품에 안았다.


지난 24일 '2020 KBS 연예대상'이 열렸다. 김숙, 김종민, 샘 해밍턴 가족, 이경규, 전현무 5팀이 대상 후보에 오른 가운데 김숙이 '2020 KBS 연예대상' 대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생애 첫 대상이다. 김숙은 자신의 이름이 호명되자 깜짝 놀라며 몸둘 바를 몰라했다. 그는 대상 트로피를 받고 눈물을 글썽였다.


'2020 KBS 연예대상' 김숙, 25년전과 같은 자리에서 받은 대상(종합)

김숙은 "상상도 못했다. 뒤에서 수상 소감을 말하라 할 때 장난처럼 제 일이 아니라고 생각했기 때문에 편하게 이야기했는데,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이 곳이 딱 25년 전 공채로 들어올 때 처음 상을 받았던 곳이다. 25년 만에 큰 상을 받게 돼서 너무 감사하다"며 "사실 벌써 대상을 받은 거나 다름 없다. 작년에 후보에 올랐을 때 기회를 많이 줬고, 지금도 프로그램을 많이 해서 대상보다 값진 걸 받았다 생각했는데 쟁쟁한 분들이 축하해주는 자리에서 상을 받게 돼서 감사하고 죄송하기도 하다"고 소감을 말했다.


그는 "상복이 없다고 맨날 얘기했는데 이렇게 큰상을 받으려고 지금까지 그랬나 보다. 사실 가족들한테 얘기를 안 했다, 또 빈손으로 돌아갈까봐. 너무 기뻐하고 있을 부산에 있는 아버지, 하늘에 계신 엄마, 그리고 언니들 감사하다"며 가족에 관해 이야기했다.


김숙은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옥탑방의 문제아들', '북유럽', '재난탈출 생존왕' 제작진을 언급하면서 "프로그램을 저한테 맡겨 주신 제작진과 작가님들, 함께 촬영해주시는 분들과 영광을 함께 하고 싶다"고 했다.


그는 "한 분 한 분 찾아뵙고 인사드리겠다 아무 생각이 안 난다"라며 "코로나 때문에 힘드신 의료진, 자영업자, 힘겹게 살고 있는 모든 분들에게 영광을 돌린다. 조금이라도 웃음 지을 수 있는 예능 만들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2020 KBS 연예대상' 김숙, 25년전과 같은 자리에서 받은 대상(종합)

이날 최고의 프로그램상은 '1박 2일 시즌4', 최우수상은 문세윤, 현주엽, 박애리-팝핍현준 부부, 우수상은 딘딘, 이유리, 프로듀서 특별상은 송은이, 이영자에게 돌아갔다. 베스트 엔터테이너상은 오마이걸 승희, 연정훈, 홍경민, 류수영, 오윤아, 양치승이 수상했으며 디지털 콘텐츠상은 김구라, 베스트 챌린지상은 '좀비탐정'이 받았다.


스페셜 프로그램상은 '2020 한가위 대기획 대한민국 어게인 나훈아', 핫이슈 프로그램상은 '개는 훌륭하다', 베스트커플상은 오마이걸 아린과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수빈 그리고 김예림-윤주만, 팽현숙-최양락이 수상했다.


베스트 팀워크상은 '연중 라이브', 올해의 DJ상은 조우정, 신인 DJ상은 강한나, 베스트 아이콘상은 '슈퍼맨이 돌아왔다', 신인상은 김선호와 김재원, 김일우가 수상자로 지목됐다.


사진=2020 KBS 연예대상 캡처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