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민지 "2NE1은 나의 뿌리"(화보)

최종수정2021.01.11 15:13 기사입력2021.01.11 15:13

글꼴설정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가수 공민지가 파워 넘치는 모습을 선보였다.


공민지는 11일 공개된 필라테스S 1월호 화보에 등장했다. 'New Challenge Accepted Beyond the Border'를 주제로 코로나19로 비롯된 시대의 암울한 상황을 넘어서고자 도전하며 나아가는 모습을 강인하게 표현했다.


공민지 "2NE1은 나의 뿌리"(화보)

공민지는 다크한 무드의 복싱 피트니스 센터를 배경으로 여러 의상을 입고 카메라 앞에 섰다. 젠더리스 룩을 기본으로 애슬레저 룩과 페미닌한 룩을 믹스 앤 매치, 시스루 드레스와 바이커 쇼츠, 브라톱과 볼레로 등을 착용해 성별을 뛰어넘는 강인한 여성의 이미지를 살렸다. 와이드핏 슈트 착장에서는 매니시하면서도 감성적인 무드를 연출했다.


공민지는 지난해 10월 자신의 이름을 건 기획사 MZ엔터테인먼트를 설립했다. 공민지는 2020년을 "새롭게 시작하는 한 해"라고 정의하면서 "개인적으로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했다. 이어 "실력도, 끼도 있는데 누군가에게 제대로 보여주지도 못하고 그저 스러져만 간다면 너무 억울하지 않나"라며 "잠재된 능력을 미처 보여주지 못한 친구들을 키워주고 물심양면으로 도와주고 싶었다"고 회사 설립 배경을 밝혔다.


공민지 "2NE1은 나의 뿌리"(화보)

어린 시절부터 댄스로 주목받은 그는 "춤은 나와 떼려야 뗄 수 없는 단짝 친구"라며 "춤을 통해 내 감정을 가장 구체적으로 말하고 표현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2NE1으로 활동할 때도 언니들이 '다 죽여버려!'라고 말하면 내가 나서 춤을 보여주고 그랬다"며 그룹 활동 당시의 추억을 덧붙였다.


출신 그룹인 2NE1에 대해서는 "타지에 살고 계신 한국인 분들이 타향살이를 해도 한국인으로서의 자긍심과 뿌리 의식을 갖고 살지 않나. 2NE1도 내게 그런 존재다. 진정 내 뿌리라고 생각한다"며 진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해 5월에 발매한 두 번째 싱글 'Lovely'(러블리)에서는 작사에 참여했다. 공민지는 "앨범을 통해 뭘 보여주려 했다기보단 다들 코로나로 너무 지쳐 있고 힘든 상황에서 당시 나도 힘든 상황을 겪고 있을 때라 팬들도 위로해 주고 나도 위로받고 싶어 만든 음악이었다"며 "팬들과 좀 더 가까이 교류할 수 있어 행복으로 자리한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궁극적으로 원하는 건 정형화할 수 없는 가수. 앨범이 나올 때마다 새롭게 도전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아티스트, 끝없이 놀라움을 주는 사람이 되고 싶다"며 야심찬 목표를 밝혔다.


공민지 "2NE1은 나의 뿌리"(화보)

공민지 "2NE1은 나의 뿌리"(화보)

공민지 "2NE1은 나의 뿌리"(화보)

공민지 "2NE1은 나의 뿌리"(화보)


사진=필라테스S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