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N스테이지]4월 장식할 배우들→4년 만에 돌아온 '진구는 게임 중'

[주말N스테이지]4월 장식할 배우들→4년 만에 돌아온 '진구는 게임 중'

최종수정2021.03.25 09:15 기사입력2021.03.14 08:00

글꼴설정

캐스팅 공개한 4월 개막작 네 작품
'두산아트랩' 통해 관객 만날 7팀
학전 연극 '진구는 게임 중' 개막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이번 주 공연계에는 어떤 소식이 전해졌을까요. 4월 개막을 앞둔 작품이 캐스팅을 공개했고, 두산아트센터는 '두산아트랩'을 통해 선보일 7팀을 공개했습니다. 또 학전의 어린이 무대 '진구는 게임 중'이 성공적으로 개막했습니다. 한 주간의 공연 소식을 알아보는 주말N스테이지입니다.


기대감 높이는 캐스팅 라인업
사진=엠비제트컴퍼니

사진=엠비제트컴퍼니



4월 개막을 앞둔 작품들이 캐스팅을 공개했습니다. 먼저 오는 4월 6일 개막하는 연극 '유리동물원'은 한 집에 살고 있지만 자신만의 세계에서 부유하는 가족 아만다, 톰, 로라, 낯선 손님 짐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입니다. 아만다 역에 양서빈, 김정민, 톰 역에 이휘종, 홍준기, 로라 역에 김이후, 이서현, 짐 역에 김이담, 임진구가 출연합니다.


사진=정동극장

사진=정동극장



정동극장은 뮤지컬 '포미니츠'를 오는 4월 7일부터 5월 23일까지 공연합니다. 동명 영화를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피아노를 사이에 두고 마주한 두 여성 제니와 크뤼거의 이야기를 다룹니다. 뮤지컬 배우 양준모가 예술감독으로 나섭니다. 천재적 재능을 가진 피아니스트이지만 살인수로 복역 중인 18세 소녀 제니는 김수하와 김환희가, 60년 동안 여성 재소자에게 피아노를 가르쳐 온 크뤼거는 김선영, 김선경이 연기합니다. 이와 더불어 정상윤, 육현욱, 임현수, 김늘봄 등이 출연합니다.


[주말N스테이지]4월 장식할 배우들→4년 만에 돌아온 '진구는 게임 중'


뮤지컬 '광주'는 오는 4월 13일부터 25일까지 2주간의 공연을 알찬 캐스팅 라인업으로 채웠습니다. 초연을 함께한 민우혁, 민영기, 장은아, 이봄소리, 박시원 등이 다시 함께하고, 신우, 김종구, 최대철, 임진아, 안창용 등이 새롭게 합류합니다.


사진=㈜엠피엔컴퍼니

사진=㈜엠피엔컴퍼니



오는 4월 27일 개막하는 연극 '빈센트 리버'에는 우미화가 합류합니다. '빈센트 리버'는 앞서 전국향, 서이숙, 이주승, 강승호의 출연 소식을 전한 바 있습니다. 우미화는 전국향, 서이숙과 함께 혐오 범죄로 인해 아들을 잃은 아니타 역을 맡습니다. 그는 "최근 성소수자의 잇따른 사망 소식을 접하면서 차별과 혐오가 없는, 서로의 존재를 인정하고 함께하는 세상이 되어야 함을 절실히 느낀다"고 작품을 향한 의지를 다졌습니다.


'두산아트랩' 통해 관객 만나는 7팀
사진=두산아트센터

사진=두산아트센터



두산아트센터는 젊은 예술가 지원 프로그램인 '두산아트랩 공연 2021'을 오는 2일부터 7월 3일까지 진행합니다. 올해는 박인혜(국악창작자), 신승태(국악창작자), 신소우주(작/연출), 신효진(극작가), 진주(극작가), 푸른수염(창작집단), 신진호(연출가)가 선정됐습니다.


특히 신효진은 연극 '밤에 먹는 무화과'를 통해 오래된 호텔에서 장기 투숙하고 있는 70대 여성이자 무명 소설가인 윤숙의 이야기를 그릴 예정입니다. 신진호는 영국 극작가 크리스 톰슨이 12년간 젊은 범죄자와 아동을 보호하는 사회복지사로 살아온 실제 경험을 바탕으로 만든 연극 '카르타고'를 통해 우리 사회의 복지 시스템에 대해 돌아봅니다.


4년 만에 돌아온 '진구는 게임 중'
사진=극단 학전

사진=극단 학전



극단 학전표 어린이 연극 '진구는 게임 중'이 4년 만에 돌아와 지난 13일 개막했습니다. '진구는 게임 중'은 게임에 푹 빠진 초등학교 3학년 진구가 가족들과 이웃의 도움을 통해 게임 중독을 극복하고 일상을 되찾는 이야기를 그립니다. 2명의 배우가 7개의 역할을 소화하고, 배우들이 다른 캐릭터로 변신하는 과정이 무대 위에 놓인 개방형 분장실을 통해 관객에게 보여지는 것이 특징입니다. 오는 4월 25일까지 학전 블루 소극장에서 공연됩니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