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젯밤 이모저모]조인성, 박경혜와 티키타카→김현숙, 이혼 심경 고백

[어젯밤 이모저모]조인성, 박경혜와 티키타카→김현숙, 이혼 심경 고백

최종수정2021.03.19 09:02 기사입력2021.03.19 09:02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지난 18일 방송된 TV 예능 프로그램에서는 박경혜와 유쾌한 우정을 나누는 조인성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다현은 못 다 한 당선 소감을 전했고, 김현숙은 이혼 심경을 털어놨다.


조인성, 박경혜와 유쾌한 우정
사진=tvN

사진=tvN



tvN '어쩌다 사장'에서는 알바생으로 등장한 박경혜와 유쾌한 우정을 자랑하는 조인성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경혜는 가게에 등장함과 동시에 알바생으로서 활약했고, 조인성은 그런 박경혜를 보며 "너 기분 좋아 보인다. 왜 좋은 줄 알아? 나랑 있잖아"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장사를 마친 뒤 조인성, 차태현과 알바생 윤경호, 김재화, 박경혜가 한 자리에 모였다. 조인성이 "이게 재미있을까 싶다"고 걱정을 드러내자 박경혜는 "재미있을 것 같다. 오빠 나오지 않냐"고 말했다. 조인성은 "네가 왜 웃는 줄 알지? 나랑 있으니까"라고 대답해 웃음을 안겼다.


김다현, 다시 전한 '미스트롯2' 소감
사진=TV조선

사진=TV조선



TV조선 '미스트롯2 토크콘서트'가 방송됐다. '미스트롯2'에서 미에 당선된 김다현은 결과 발표 당일 일찍 귀가해 미처 전하지 못한 당선 소감을 이야기했다.


김다현은 "아직 어리고 부족한데 미라는 자리를 주셔서 감사하다"며 "여기까지 올 수 있도록 많이 응원해주신 어머니, 아버지, 팬님들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이어 "같이 했던 언니들, 동생들, 심사위원분들께도 정말 감사드린다"고 덧붙여 엄마 미소를 자아냈다.


김현숙, 이혼의 아픔
사진=KBS2

사진=KBS2



KBS '수미산장'에는 배우 김현숙이 출연했다. 최근 이혼한 그는 "사람마다 단계가 있다. 순간적으로 결정한 건 아니다. 사람이 항상 나쁠 수만은 없고, 좋을 수만 없다. 쌓인 문제였다"며 "가족 이야기는 조심스럽다. 지켜줄 건 지켜주고 싶었다"고 이야기했다.


현재는 제주도에서 생활 중이라고. 김현숙은 "7살된 아들은 엄마, 아빠가 돌봐주신다"며 "아이가 있어서 이혼 결심이 쉽지 않았다"고 털어놨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