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감독 "차기작은 미국영화, 서울 소재작 연기"

최종수정2021.06.18 13:13 기사입력2021.06.18 13:13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영화 '기생충'으로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오스카 4관왕에 오르며 새 역사를 쓴 봉준호 감독이 차기작 계획을 밝혔다.


봉준호 감독은 최근 매거진 아레나옴므플러스와 인터뷰에서 "칸과 오스카 사이에서 말했던 작품과 현재 준비 중인 신작은 다르다"고 말했다.


봉준호 감독 "차기작은 미국영화, 서울 소재작 연기"

봉준호 감독 "차기작은 미국영화, 서울 소재작 연기"


봉 감독이 현재 해외영화 한 편과 한국영화 한 편을 준비하고 있는 건 사실이다. 하지만 해외영화로 ‘2016년 런던 사건의 CNN 보도 모티브 작품’이 거론되고 있는데 그건 아닌 것으로 밝혔다.


그의 차기작은 미국영화로 미출간 미국 원작 소설의 영화이며 앞서 보도된 바와 같이 ‘심해 해양 생물 애니메이션’이 국내 차기작이 된다. 이로 인해 그의 한국영화로 알려졌던 서울 소재의 공포영화는 잠정적 연기됐다.


이처럼 봉 감독의 8번째 장편영화는 미국영화이며, 9번째 장편영화는 애니메이션으로 확정되었다.



사진=아레나옴므플러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