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홍내, 김조광수·'자이언트펭TV' 작가 뭉친 '메이드 인 루프탑' 주인공[공식]

이홍내, 김조광수·'자이언트펭TV' 작가 뭉친 '메이드 인 루프탑' 주인공[공식]

최종수정2020.06.30 14:24 기사입력2020.06.30 14:23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이슬 기자] 배우 이홍내가 김조광수 신작에 출연한다.


30일 소속사 엘줄라이엔터테인먼트는 "이홍내가 김조광수 감독이 연출을 맡고 ‘자이언트 펭TV’의 염문경 작가가 각본을 쓴 새 영화 ‘메이드 인 루프탑(Made In Rooftop)’에 주인공 하늘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홍내, 김조광수·'자이언트펭TV' 작가 뭉친 '메이드 인 루프탑' 주인공[공식]


극 중 이홍내는 20대 중반의 취업준비생 ‘하늘’로 30대 회사원인 남자친구 ‘정민’과 함께 살고 있다. 어느 날, 사소한 말다툼이 일방적인 이별통보로 이어지고, 하늘은 자신의 베프 ‘봉식’의 옥탑방, 자칭 루프탑(Rooftop)에서 임시로 함께 살기 시작한다. 하지만 전 남자친구 정민의 집에 두고 온 자식 같은 고양이 ‘아리’를 데리고 오기 위해 정민의 집에 찾아간다.


영화 ‘메이드 인 루프탑’에서 그간 퀴어영화에서 자주 볼 수 있었던 새드 엔딩이나 자기 파괴적인 사랑 등을 기대한다면 실망할 지도 모른다. 혼돈의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청춘들의 가장 보통의 연애와 사랑을 유쾌하고 현실적으로 그려낼 예정이라는 설명이다. 또한 염문경 작가 특유의 유머와 따뜻함, 그리고 사회적 약자에 대한 정중함이 균형있게 녹아있어 특정 관객이 아닌 모든 사람들을 위한 영화를 만들겠다는 각오다.


이홍내는 “처음 시나리오를 읽은 후, 두 가지 생각이 들었다. ‘사랑의 형태는 달라도 그 본질은 모두 같다’는 것과 ‘자기 앞에 놓인 삶의 과제를 해결하려면 아무리 시간이 걸리더라도 온전한 자신의 선택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이 영화는 지금 시대를 살고 있는 우리들의 모습을 진솔하게 담았다. 정말 좋은 작품을 만나 기쁘고 설렌다”고 전했다.


한편 이홍내는 최근 종영한 SBS '더 킹-영원한 군주'에서 석호필 역으로 활약했으며 영화 '뜨거운 피', '유체이탈자', '국제수사' 개봉을 앞뒀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