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맨이 말하는 송해 "꼭 만나야 할 사람"

최종수정2020.05.23 20:00 기사입력2020.05.23 20:00

글꼴설정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트롯맨 6인이 송해를 향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은 '송해 가요제' 특집으로 펼쳐졌다. '미스터트롯'의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김희재, 장민호가 출연했다.


'불후의 명곡'이 '송해 가요제' 특집으로 진행됐다. 사진=KBS2

'불후의 명곡'이 '송해 가요제' 특집으로 진행됐다. 사진=KBS2



이날 방송에서 장민호는 송해를 "트로트 가수라면 꼭 만나야 할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정동원은 "할아버지처럼 편한 사람"이라고 말했다.


'전국노래자랑'에 출연한 바 있는 이찬원은 송해로부터 "참 잘 컸다"는 말을 들었으면 좋겠다며 "송해 선생님의 파트너 MC로 항상 여성분이 등장하신다. 최초로 남자 MC가 출연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다짐했다.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