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음악회' 듀에토·펜타곤 무대 뒤엔 김연자 '아모르파티'

최종수정2020.10.18 17:50 기사입력2020.10.18 17:50

글꼴설정

[뉴스컬처 최형우 기자] 팝페라, 솔로 보컬리스트, 밴드, 아이돌, 트로트까지 다양한 가수들이 '열린음악회'에 출연한다.


18일 KBS1 '열린음악회'는 경찰의 날을 맞아 지난 6일 녹화한 무대를 공개했다.


첫 무대는 듀에토와 박기영, HYNN(박혜원)의 합동 무대다. 세 팀은 'Butterfly'를 부르며 '열린음악회'의 포문을 연다.


'열린음악회' 듀에토·펜타곤 무대 뒤엔 김연자 '아모르파티'


가수 박기영은 히트곡 '시작'을 비롯해 'I Have Nothing'으로 무대를 이어간다. 듀에토는 'Dream'과 'Volare'로 팝페라 무대를 선사한다.


밴드 소란은 '라라라'와 '이제 나와라 고백'으로 분위기를 높이며 HYNN(박혜원)은 '아무렇지 않게 안녕'으로 가창력을 과시한다.


보이그룹 펜타곤은 '데이지'와 '빛나리'로 퍼포먼스를 펼친다. 김연자는 'Adoro'를 시작으로 '블링블링'과 '아모르파티'를 연달아 부르며 흥을 돋울 예정이다.


사진=KBS1 '열린음악회'



최형우 기자 newsculture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