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경표-박보검, 서로의 반전 매력은? "긍정 에너지 vs 자기관리"

고경표-박보검, 서로의 반전 매력은? "긍정 에너지 vs 자기관리"

최종수정2020.09.17 12:28 기사입력2020.09.17 12:28

글꼴설정

[뉴스컬처 김지윤 기자] 배우 고경표가 과거 박보검의 미담을 공개한 사연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고경표와 채수빈이 출연했다.

고경표-박보검, 서로의 반전 매력은? "긍정 에너지 vs 자기관리"


이날 고경표는 영화 ‘차이나타운’과 드라마 ‘내일도 칸타빌레’ ‘응답하라 1988’로 호흡을 맞췄던 박보검에 대해 서로 커피차를 주고받은 사실을 밝히면서 “박보검이 바쁜데도 사람들을 잘 챙긴다. 그 마음에 너무 고맙다”고 말했다.


채수빈은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으로 박보검과 같은 작품에 출연한 바 있다.


그녀 역시 “정말 단점이 없다. 내가 드라마 5회부터 출연이어서 조금 낯설어했는데 박보검이 잘 이끌어줬다”며 “연극할 때 종방영까지 와줬다. 의리가 있더라”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밖에도 과거 공개된 영화 '차이나타운' 마가흥업TV에서는 고경표와 박보검이 서로에게 덕담을 나누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고경표는 박보검의 반전매력으로 "생각보다 상남자! 밥을 엄청나게 많이 먹는다. 되게 말랐는데 밥은 엄청 먹는다"고 말했다.

고경표-박보검, 서로의 반전 매력은? "긍정 에너지 vs 자기관리"


그러면서 "(박보검이) 그렇게 상상초월하게 먹는데도 턱선이나 얼굴에 살이 안찌더라.


이에 박보검은 "학교에서 발레를 하면서, 몸 관리를 한다"고 대답했다.


박보검은 "경표 형이랑 있으면 긍정 에너지가 막 뿜어져 나와서 항상 즐겁다. 같이 있으면 행복하고 웃음이 끊이질 않는다. 계속 같이 있고 싶은 사람. 양파같은 사람"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고경표는 1990년생으로 올해 나이 31세이다. 그는 2010년 KBS2 청소년 드라마 정글피쉬 2로 데뷔했다.


사진=KBS2 ‘해피투게더3’



김지윤 기자 newculture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