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 활극 '밀수'에 모인 김혜수·염정아·조인성

최종수정2021.06.11 14:14 기사입력2021.06.11 14:14

글꼴설정

김혜수·염정아·조인성 첫 호흡
류승완 감독 연출작
지난 5일 크랭크인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배우 김혜수, 염정아, 조인성, 박정민, 고민시, 김종수가 한 영화에 모였다.


영화 '밀수'(감독 류승완)는 1970년대 평화롭던 작은 바닷마을을 배경으로 밀수에 휘말리게 된 두 여자의 범죄 활극이다. 드넓은 바다에서 펼쳐지는 위험천만한 밀수 작전을 그려낸다.


'밀수' 측은 11일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김혜수, 염정아, 조인성, 박정민, 고민시, 김종수 등이 참석했다.


영화 '밀수' 대본 리딩 현장. 사진=NEW

영화 '밀수' 대본 리딩 현장. 사진=NEW


독보적인 존재감의 김혜수와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드는 염정아, 최근 예능으로 인사했던 조인성이 '밀수'를 통해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다.


여기에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하는 박정민, 드라마 '오월의 청춘'을 마친 고민시, 다양한 작품에서 카리스마를 보여준 김종수가 합류했다.


'밀수' 측은 "광활한 바다를 배경으로 펼쳐질 시원한 액션"이라며 "류승완 감독이 관객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밀수'는 지난 5일 전국의 육지와 바닷가를 누비며 5개월 간 이어질 촬영 여정을 시작했다.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