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연자·스태프 전부 격리→특별판 대체

최종수정2021.07.21 16:35 기사입력2021.07.21 16:35

글꼴설정

'뽕숭아학당' 출연자 셋 확진 판정
정규 방송 불가 특별판 편성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연예계 코로나19 확진의 여파가 계속되고 있다.


출연자가 겹치는 경우 프로그램 이곳 저곳에서 확진자가 나오고 있다. TV조선 예능 프로그램인 '뽕숭아학당' 같은 경우 고정 출연자까지 확진되면서 방송이 어려운 상황이 처했다.


사진=TV조선

사진=TV조선


'미스터트롯' TOP6 중 장민호, 영탁, 김희재가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임영웅, 이찬원, 정동원 등 다른 멤버들은 자가격리 중이다. 주요 출연자들 뿐만 아니라 스태프들도 자가격리를 하고 있기에 21일 방송은 부득이하게 결방되며 대신 특별판 1부, 2부가 방송된다.


콘서트 일정에도 영향이 미쳤다. 오는 30일~8월 1일 부산에서 진행 예정이던 '내일은 미스터트롯 TOP6' 부산 콘서트는 실내외 공연은 모두 금지된다는 중대본의 발표 및 지속되는 코로나19의 확산세로 인해 취소됐다.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나만의 골드넘버 찾기